[Z화보] 제니스글로벌 X 레인즈 주원탁 ‘한 입 먹을래? 뿌우’
[Z화보] 제니스글로벌 X 레인즈 주원탁 ‘한 입 먹을래? 뿌우’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7.10.26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보이그룹 레인즈의 주원탁이 귀여운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기쁨의 기운을 주는 소년들, 프로젝트 그룹 레인즈가 지난 12일 미니앨범 ‘선샤인(Sunshine)’을 발매하며 본격 ‘무지개길’ 행보를 시작했다. 레인즈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 김성리,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장대현, 주원탁, 홍은기로 이뤄진 프로젝트 그룹이다.

데뷔의 꿈을 이룬 7명의 소년들의 기쁨의 순간을 제니스글로벌이 화보에 담았다. 레인즈와 함께한 이번 화보는 ‘스타의 일상을 엿보다’는 주제로 편안한 분위기에서 취미 활동을 즐기는 ‘코지 보이(COZY BOY)’와 동심의 세계로 돌아간 레인즈의 발랄한 모습을 그린 ‘잇츠 레인즈 타임(it’s RAINZ time)’ 등 두 가지 스토리로 진행했다.

개인 컷 공개 마지막 멤버는 바로 주원탁이다. 감미로운 목소리와 스윗한 외모의 소유자 주원탁은 이번 화보를 통해 빠져나올 수 없는 달달한 매력을 뽐냈다. 애정 세포 생성을 유발하는 주원탁의 매력에 빠져보자. 심멎주의!

시리얼을 손에 가득 들고 신난 표정을 짓는 주원탁. 먹을 것 앞에서 환한 미소를 짓는 원탁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한다. 집에 온 듯 신발까지 벗고 편안한 모습을 연출하기 위해 오버핏의 노카라 셔츠와 스트라이프 슬랙스를 매치했다.

여기에 원탁은 부스스한 헤어로 내추럴한 매력을 어필했다. 이때 바람에 날린 듯 살짝 솟은 헤어가 원탁의 매력을 부각시켰다. 이와 함께 한 듯 안 한 듯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더해 완벽한 ‘코지 보이’ 콘셉트를 연출했다.

무대 위 원탁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이라면 ‘잇츠 레인즈 타임’ 콘셉트 속 원탁은 한없이 귀엽기만 하다. 원탁은 카메라를 쳐다보며 귀를 쭉 잡아 당기고 환한 미소를 지었다.

그의 러블리한 매력은 비비드한 스타일링과 만나 빛을 발했다. 특히 베스트를 입은 것처럼 배색된 화이트-그린 컬러의 스웻 셔츠에 셔츠 칼라가 살짝 나오도록 연출해 포인트를 줬다. 여기에 원탁은 형광 오렌지 컬러의 비니를 매치해 스머프 같은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총괄 기획: 임유리 im@
기획 진행: 경지유 juju@, 오지은 oje3@
포토: 이준영(스튜디오 다운)
영상편집: 심원영 simba10@
장소: 제니스뉴스 스튜디오
의상: 시스템옴므, 디앤써, 디바이디그낙, 지프, 1993스튜디오, 제너럴코튼, 로맨스그레이, 뱅어스, 지니프
액세서리&슈즈: 아디다스, 팀버랜드, 오니츠카타이거, 캉골, 싱클레어, 라이아이웨어
헤어: 진미, 송미(에스휴)
메이크업: 윤설희(에스휴)
스타일링: 김은경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