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강민혁, 종영소감 “따뜻함으로 가득… 길이 되어준 시간”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강민혁이 드라마 ‘병원선’의 종영소감을 밝혔다.

MBC 수목드라마 ‘병원선’의 종영을 앞둔 강민혁은 2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따뜻함으로 가득 찬 ‘병원선’은 연기하는 내내 큰 힘이 돼 주었고 길이 돼 주었다”며 “멀리서 오랫동안 촬영해서 집도 그립고 힘들 수도 있었지만, 좋은 분들과 함께 한 덕분에 즐겁고 소중한 시간이 되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덧붙여 “그동안 ‘병원선’ 곽현을 사랑해주시고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강민혁은 ‘병원선’에서 탁월한 공감능력을 지닌 내과의사 곽현 역을 맡아 의사로서 강단 있고 행동력 넘치는 모습은 물론, 감성적이고 차분한 멜로 연기까지 완벽히 선보여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한편 강민혁이 속한 밴드 씨엔블루는 3일 일본 오사카에서 아레나투어 ‘CNBLUE 2017 ARENA TOUR ~Starting Over~’에 돌입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사진=팬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