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수호, 리메이크 드라마 '리치맨 푸어우먼' 캐스팅(공식입장)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엑소의 수호가 ‘리치맨 푸어우먼(가제)’에 캐스팅 됐다.

iHQ는 내년 상반기 ‘리치맨 퓨어우먼’을 제작 방영한다. 17일 iHQ는 수호의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최고의 아이돌 그룹 리더인 수호가 ‘리치맨 푸어우먼’의 주인공 이미지에 가장 잘 어울린다”고 밝혔다.

‘리치맨 푸어우먼’은 지난 2012년 일본 후지TV에서 방송돼 크게 인기를 끌었다. 우리나라에도 마니아들 사이에서 명품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입소문이 난 작품이다.

수호는 성공한 IT 기업의 대표이자 천재 개발자로 등장하는 남자 주인공 역을 맡아 개성 넘치는 연기를 펼친다.

한편 수호는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 ‘여중생A’에 캐스팅 돼 내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황지은 기자 sno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