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영상] 라미란, “내가 배우들 롤모델? 걱정된다”(막돼먹은 영애씨 제작발표회)

[제니스뉴스=한동주 기자] tvN 월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이하 ‘막영애16’)’ 제작발표회가 2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정형건 PD, 배우 김현숙, 이승준, 라미란, 이규한, 손수현, 정다혜, 고세원, 송민형, 김정하, 윤서현, 정지순, 스잘김, 이수민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라미란은 “‘막영애’에 출연하면서 처음에 가졌던 부담감에 비해 많은 사랑을 받았고, ‘막영애’가 더 많은 작품을 할 수 있는 발판이 되어주어서 ‘막영애’를 늘 1순위에 둔다. 다만 영애가 (‘막영애16’에서) 결혼을 하면서 (저의 캐릭터와) 겹치는 부분이 있어 이제는 물러나야 하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고 밝혔다.

이어 라미란은 “제가 여러 드라마에 연달아 출연하면서 여배우들이 활동할 수 있는 자리가 많아졌다는 것은 좋은 일이고, 그래서 저를 롤모델로 삼는 어린 배우들이 있는데 제가 많이 걱정한다. ‘같이 가면 내가 힘들어지니 다른 길로 가라’고 얘기하곤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막영애16’은 지난 2007년 첫방송된 이후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시즌제 드라마로,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 이영애(김현숙 분)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직장인들의 애환과 여성들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린 작품이다. 오는 12월 4일 오후 9시 30분에 첫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