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MAMA] 눈물의 대상 트와이스, 신인상은 프리스틴-워너원(종합)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가 일본에서도 성황리에 펼쳐졌다. 트와이스가 세 개의 대상 중 하나인 올해의 노래상을 수상했으며 프리스틴, 워너원이 신인상의 영예를 안았다.

‘2017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MAMA)’가 29일 오후 일본 카나가와현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개최됐다.

올해로 9회를 맞은 ‘MAMA’는 CJ E&M이 주최하는 음악 시상식이다. 이번에는 공존이라는 콘셉트로 26일 베트남, 29일 일본, 12월 1일 홍콩 총 3개국에서 개최하게 됐다.

이날 ‘MAMA에는 보아, 엑소-첸백시(EXO-CBX), 세븐틴, 트와이스, 몬스타엑스, 뉴이스트 W, 프리스틴, 김청하, 위키미키, 워너원, 에이케이비48(AKB48) 등이 참석해 무대를 꾸몄다. 또 배우 박보검, 김소현, 서강준, 추성훈, 야노시호 등도 참석해 ‘MAMA’를 더욱 화려하게 빛냈다.

한류 열풍을 주도했던 ‘아시아의 별’ 보아가 ‘MAMA’의 첫 포문을 열었다. ‘걸스 온 탑(Girls On Top)’으로 무대에 오른 보아는 히트곡을 연달아 선보였다. 특히 후배 그룹인 세븐틴, 트와이스가 보아의 노래를 커버해 눈길을 끌었으며 워너원 황미현이 보아와 ‘온리 원(Only One)’ 무대를 함께 꾸며 눈길을 끌었다.

이색적인 컬래버레이션은 ‘MAMA’를 보는 재미를 더했다. 일본에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에이케이비48과 프리스틴, 위키미키, 청하, 아이오아이, 데뷔를 앞둔 프로미스와 ‘아이돌학교’ 출연진까지 한 곳에 모여 화려한 무대를 만들어 냈다. 

같은 소속사 식구인 뉴이스트 W와 세븐틴도 합동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블랙 슈트를 입고 무대에 오른 두 그룹은 화려한 칼군무와 함께 남성미를 뽐내 뜨거운 환호를 얻었다.

또한 프로미스는 프리 데뷔곡 ‘유리구두’ 무대를 ‘MAMA’를 통해 최초로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유리구두’는 신데렐라를 모티브로 한 곡으로 뮤지컬적인 곡 구성과 청량하면서도 록적인 요소가 돋보이는 노래로, 아홉 소녀들의 풋풋하고 청순한 매력이 돋보였다.

많은 관심이 모였던 신인상은 프리스틴, 워너원이 차지했다. 프리스틴의 나영은 "이렇게 큰 시상식에 나온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좋은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플레디스 식구분들 고생한 스태프분들 감사 드린다. 팬분들도 감사드린다. 이 자리에 없는 카일라도 고맙다. 빨리 나아서 같이 무대 섰으면 좋겠다. 앞으로 좋은 음악 들려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워너원의 박우진은 "'마마'에 온 것만으로도 놀랍고 신기한데 상까지 주셔서 행복하다. 이렇게까지 올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이 고생하셨다. 부모님도 감사하고 사랑한다. 워너블(팬클럽 이름) 존재만으로도 고맙고 오래 봤으면 좋겠다.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으며 황민현은 일본어로, 이대휘는 영어로 소감을 덧붙여 축하를 받았다. 

올해 처음으로 ‘MAMA’에 초대 받은 뉴이스트 W는 올해 가치가 재발견된 아티스트에게 주어지는 상인 디스커버리 오브 이어상을 받았다. JR은 “’마마’에 처음으로 왔는데 상까지 받아서 떨린다. 회사 스태프분들 너무 감사 드린다. 러브 여러분들 사랑한다”고, 백호는 “좋은 상 받게 해주셔서 감사 드린다. 올해가 저희에게 특별한 해다. 좋은 해 만들어주신 팬분들 너무 감사 드린다. Mnet 제작진 여러분께도 감사 드린다. 올해 얼마 남지 않았는데 따뜻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엑소는 2관왕을 차지했다. 먼저 엑소 첸백시가 베스트 아시안 스타일상을 수상했으며, 백현은 “첸백시가 ‘MAMA’에서 처음 받는 상이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 엑소와 엑소 첸백시를 많이 사랑해달라”고 말했다.

이후 글로벌 팬스 초이스상으로 엑소 이름이 호명되자 엑소 첸백시가 무대에 올랐으며, 시우민은 “엑소로서 받는 상이다. 멤버들의 빈자리가 크게 느껴진다. 의미 있는 상을 주셔서 감사 드린다. 이 기쁨을 멤버들과 꼭 나누도록 하겠다”며 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끝으로 올해 대상 중 하나인 올해의 노래상 수상자가 발표됐다. 수상의 주인공이 되 트와이스는 “이 자리에 서고 상을 받는 게 정말 힘든 일이라는 것을 안다. 지난해에 이어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아직 가야 할 길이 많은데 이렇게 멋진 상을 주셔서 정말 감사 드린다. 원스(팬클럽 이름) 덕분에 하루하루 행복하게 살고 있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히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MAMA’는 베트남(11월 25일), 일본(11월 29일), 홍콩(11월 30일, 12월 1일) 3개 지역에서 열린다.

▼ 이하 수상자 명단.

올해의 노래상=트와이스
신인상=워너원·프리스틴
베스트아시아스타일=엑소-첸백시
인스피어드 어치브먼트=아키모토 야쓰시
베스트 오브 넥스트=청하
베스트 콘서트 퍼포머=몬스타엑스
베스트 댄스퍼포먼스=세븐틴·트와이스
디스커버리 오브 더 이어=뉴이스트W
MWAVE 글로벌 팬스 초이스=엑소
남자가수상=지코

 

사진=’MAMA’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