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윤보미부터 공민지까지’ 컬러센스가 돋보이는 상의 패션 5
[기획] ‘윤보미부터 공민지까지’ 컬러센스가 돋보이는 상의 패션 5
  • 이혜린 인턴기자
  • 승인 2017.12.05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다양한 컬러가 모인 패션 스타일은 어디서나 시선집중이다. 자칫 단조로울 수 있는 패션에 서로 다른 컬러를 더한다면 독특한 나만의 개성 표출도 가능하다.

매력적인 패션을 소화하고 싶다면 스타들의 패션에 주목하자. 윤보미부터 공민지까지 스타들의 다채로운 스타일링을 지금 바로 공개한다.

# ‘나날이 예뻐져’, 윤보미

윤보미는 버건디 컬러 니트에 블루 컬러의 꽃이 새겨진 의상을 선택해 여성스러운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팔 부분이 퍼프 슬리브 디자인이며, 스트랩 디테일이 사랑스러움을 배가한다. 함께 착용한 진주 드롭 이어링으로 윤보미의 트렌디한 모습도 엿볼 수 있다.

# ‘사랑스러운 일상’, 박보람

박보람은 박시한 후디 집업을 착용해 스포티한 무드를 드러냈다. 착용한 집업은 화이트, 레드, 네이비 3가지 컬러가 배색됐으며, 옐로 컬러의 모자 안감이 포인트다. 여기에 일자 디자인 데님 팬츠를 센스있게 롤업했다.

# ‘동글동글 만두소희’, 안소희

안소희는 옐로 컬러와 퍼플 컬러가 배색된 니트를 착용해 귀여운 모습을 보였다. 또한 니트의 목 부분이 반쯤 올라오고 니트와 함께 화이트 컬러 티셔츠를 입어 따뜻한 겨울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라운드 형태의 프레임 안경이 아기자기한 매력 포인트다. 

# ‘상큼한 꽃미모 인증’, 정은지

정은지는 비비드한 컬러의 핫핑크, 블루, 그린 컬러가 자유롭게 배색된 스웨트 셔츠로 스트리트 패션 스타일링을 자랑했다. 또한 오른팔 부분 등 다른 소재가 가미된 셔츠는 유니크한 매력까지 느낄 수 있으며, 팬츠는 블랙 컬러로 마무리 했다.

# ‘물오른 공밍끼’, 공민지

공민지는 한눈에 들어오는 오렌지 컬러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오렌지 컬러 니트는 핫핑크와 블루 컬러가 조화롭게 배색돼 공민지의 통통 튀고 화려한 매력이 한껏 드러났다. 더불어 긴 기장의 슬리브로 여리여리하고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동시에 표현했다. 


사진=윤보미, 박보람, 안소희, 정은지, 공민지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