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윤승아vs설리vs김나영, '어흥!' 레오파드 패션 스타일링 3
[기획] 윤승아vs설리vs김나영, '어흥!' 레오파드 패션 스타일링 3
  • 이혜린 인턴기자
  • 승인 2017.12.05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원초적이고 섹시한 매력을 풍기고 싶다면 주목하자. 화려한 패턴의 대명사인 레오파드 패턴이 들어간 아이템을 착용하면 언제 어디서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스타들의 레오파드 패턴 아이템을 사용한 스타일을 비교 분석했다. 윤승아부터 설리, 김나영까지 레오파드 스타일링을 지금 바로 공개한다.

★ ‘강아지 눈빛 발사’, 윤승아

윤승아는 레오파드 패턴의 퍼 코트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최근 유행하는 퍼 코트는 동물의 털이 아닌 에코 퍼로도 접할 수 있다. 화이트 컬러의 니트와 매치했으며, 허리 부분의 레드 컬러 스트랩 디테일이 더해져 한껏 강렬한 인상을 부여했다.  

★ ‘굴욕없는 여신 인증’, 설리

설리는 그린 컬러의 롱원피스를 선택했다. 선택한 롱원피스에 레오파드 패턴이 크게 들어가 더욱 매력적인 패션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또한 버클 디테일이 눈에 띄는 로퍼를 착용해 고급스럽고 세련된 무드를 자아냈다.

★ ‘패셔니스타의 일상’, 김나영

김나영은 레오파드 패턴이 가미된 뷔스티에 원피스를 선보였다. 이와 함께 베이직한 블랙 컬러의 터틀넥을 매치해 패션의 밸런스를 맞췄다. 또한 루즈삭스와 스트랩이 돋보이는 워커를 신어 김나영의 개성 넘치는 패션 센스를 뽐냈다.


사진=윤승아, 설리, 김나영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