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블린, 홀리데이 에디션 ‘러브미’ 출시... 사랑 넘치는 해피 크리스마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에블린이 강렬한 레드 컬러의 크리스마스 에디션을 선보인다.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패션 란제리 브랜드 에블린(EBLIN)이 21일 크리스마스 에디션 ‘러브미(LOVE ME)’ 라인을 출시했다.

에블린의 러브미 라인은 브라 3종, 팬티 6종, 가터벨트 1종, 슬립 1종으로 구성했으며, 레드 컬러와 화려한 레이스 장식이 특징이다.

특히 지난해 품절을 기록한 ‘레드 리본 브라’를 업그레이드 출시해 눈길을 끌었다. 브라의 어깨 끈에는 마치 날개를 떠올리게 하는 레이스를 더해 화려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더불어 브라의 양옆에 X자 디테일을 더해 독특한 스타일링 포인트를 줬다.

이와 함께 네이비 컬러에 레드 토트 패턴으로 포인트를 준 크리스마스 커플 파자마도 만나볼 수 있다. 남성용 파자마는 긴 바지이며, 여성용 파자마는 짧은 바지와 긴 바지 중에 선택할 수 있다.

이랜드월드 에블린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 크리스마스에도 레드 컬러 란제리의 인기가 뜨겁다. 레드 컬러 란제리를 찾는 고객의 연령층도 점차 낮아지는 추세다”라고 전했다.

사진=에블린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