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스토옙스키 '까라마조프의 형제들', 뮤지컬로 재탄생! 실력파 배우 캐스팅 공개

[제니스뉴스=임유리 기자] 뮤지컬 'THE BROTHERS KARAMAZOV, 브라더스 까라마조프'가 캐스팅 라인업을 전격 공개했다.

뮤지컬 'THE BROTHERS KARAMAZOV,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러시아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까라마조프의 형제들'을 뮤지컬로 재 탄생시켰다. 2016년 수현재 작가데뷔 프로그램 ‘통통통 시즌1’을 통해 발굴, 수현재컴퍼니와 김경주 작가, 이진욱 작곡가, 오세혁 연출이 의기투합해 2017년 2월 1차 쇼케이스, 같은 해 10월 2차 쇼케이스를 거쳐 완성도를 높였다.

작품은 다양한 인물 군상과 무수한 에피소드를 담은 방대한 원작을 집약했다. 아버지의 살인사건을 둘러싼 네 형제들의 심리를 중심으로 인간 내면에 숨겨진 모순과 진실을 적나라하게 보여준다. 또한 삶과 죽음, 사랑과 증오, 선과 악, 인간 본성을 정면으로 마주한다. 

이번 공연에는 실력파 뮤지컬 배우들이 대거 캐스팅 됐다. 두 번의 쇼케이스를 통해 작품을 함께 만들어온 배우 김주호, 조풍래, 안재영, 김지철, 이휘종이 완전체로 돌아오고, 작품에 새로운 힘과 활력을 불어넣을 배우 심재현, 김보강, 강정우, 김대현, 박준휘가 새롭게 합류했다. 

돈을 위해서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인물로 방탕을 일삼고 여색을 밝히는 아버지 표도르 역에는 김주호와 심재현이 더블 캐스팅됐다. 아버지로부터 방탕함과 호색한 기질을 물려받았지만, 사랑에 대한 지고 지순한 순정을 갖춘 첫째 아들 드미트리 역은 조풍래와 김보강이 맡아 연기한다. 

논리와 지성을 갖춘 유학생이자, 무신론자 둘째 아들 이반 역에는 안재영과 강정우가 캐스팅 됐다. 온유한 성품을 가진 셋째 아들로 아버지의 죽음을 둘러싼 형제간의 의심을 중재하려 애쓰지만, 결국 형제들을 의심하게 되는 알료샤 역은 김지철과 김대현이 맡아 분한다. 사생아 스메르쟈코프 역은 전작들을 통해 실력파 뮤지컬 배우로 급부상한 배우 이휘종과 박준휘가 나눠 맡는다. 

한편 뮤지컬 'THE BROTHERS KARAMAZOV,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내년 2월 10일 수현재씨어터에서 개막한다. 1차 티켓 오픈은 28일(오늘) 오후 2시에 진행된다. 

 

사진=수현재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