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오늘(31일) 정상 방송 “그동안 보고 싶었죠?”
'슈돌’ 오늘(31일) 정상 방송 “그동안 보고 싶었죠?”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7.12.3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드디어 정상 방송된다. 

31일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이 방송된다. 앙증맞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하며 TV 앞 시청자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하는 ‘귀요미’들과 약 7주 만에 만남인 만큼 많은 기대가 쏠리고 있다.

이에 앞서 ‘슈돌’ 다섯 가족의 207회 티저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먼저 ‘슈돌’ 맏형인 서언-서준 쌍둥이는 미용실에 방문할 예정이다. 서언-서준이가 고심 끝에 송중기 스타일을 선택하는 모습, 나란히 파마를 하고 있는 모습 등이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아빠도 크게 웃음을 터뜨리고 만 쌍둥이의 송중기 스타일 변신 후 모습이 공개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애교요정 로희의 앙증맞은 로희TV 개국 역시 러블리한 웃음을 안겨줄 전망이다. 아빠 기태영이 리모콘을 누르고 이에 따라 로희가 동요, 트로트를 부르며 앙증맞은 춤을 춘 것. 미처 다 공개되지 않은 로희의 애교가 본방송에서 얼마나 사랑스러울지 기대된다.

사랑둥이 승재는 달콤한 사랑에 빠질 것으로 예고됐다. 템플스테이에 도전한 승재가 ‘앨리스’라는 이름의 예쁜 누나와 마주한 모습이 공개된 것. 알콩달콩 과자를 나눠먹으며 눈만 마주쳐도 까르르 웃음을 터뜨리는 등 승재와 누나 사이에 피어난 설렘의 기운이 기대를 모은다. 특히 “남자친구 있어?”, “비밀”이라며 승재와 누나가 펼치는 귀여운 밀당도 궁금증을 유발한다.

설수대는 아빠를 위해 축구장을 방문할 예정. 특히 2년 전 매치볼을 전달하며 많은 관중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던 시안이가 이번에는 시축에 도전한다. 주먹 불끈 쥐고 언제나처럼 “할 수 있다”를 외치며 축구장에 들어선 시안과, 동생을 향한 설아-수아의 응원이 따뜻한 웃음과 감동을 안겨줄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슈돌’의 막내 윌리엄 가족의 이야기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세젤귀 윌리엄에게 또 다른 귀요미 동생 ‘띵똥’이가 생긴 것. 티저에서는 태어날 아기의 이름을 짓기 위해 나선 샘-윌리엄 부자 모습이 공개됐다. 멋진 이름 정우성과 정승우 중 윌리엄이 선택한 동생 이름은 무엇일까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샘-윌리엄 부자는 타이거JK를 만나 동생 ‘띵똥이’를 위한 태교 음원을 만들었다. 타이거JK까지 단번에 사로잡은 윌리엄의 옹알이와 함께, 직접 쓴 랩 가사에 담긴 아빠 샘의 마음까지. 어느 때보다도 따뜻한 시간을 보낸 윌리엄 가족을 만날 수 있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 207회는 31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사진=KBS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