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단테’ 카이 종영소감, "순수한 마음으로 세상을 바라봐 행복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보이 그룹 엑소 멤버 카이가 드라마 ‘안단테’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7일 종영한 KBS1 드라마 ‘안단테’에서 남자 주인공 이시경 역으로 열연한 카이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안단테’에서 카이는 시골의 한 고등학교로 전학 간 이후 다양한 사건들을 겪으며 진정한 삶과 사랑의 의미를 깨우치게 되는 고등학생 이시경 역을 자연스럽게 소화했다.

카이는 “그동안 ‘안단테’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분들과 연기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고, 감독님과 작가님을 비롯해 현장에서 고생하신 모든 스태프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시경이라는 캐릭터를 연기하는 동안 순수한 마음으로 세상을 바라볼 수 있어 행복했고 시청자분들께도 이 감정이 전해지면 좋겠다고 생각하며 촬영에 임했다. ‘안단테’로 인해 겨울이 더 따뜻했으면 좋겠다”고 역할과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