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남편 인교진 '저글러스' 촬영장에 커피차 선물... '평생 비서 왔어요'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배우 소이현이 내조의 여왕답게 남편 인교진을 응원했다.

KBS2 드라마 ‘저글러스: 비서들’(이하 ‘저글러스’)에서 미워할 수 없는 악역 조상무 전무 역을 맡은 인교진이 능청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고 있는 가운데 인교진의 아내 소이현이 ‘저글러스’ 촬영장에 커피차를 선물했다.

소이현은 지난 11일 혹한의 추위 속에도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는 남편 인교진과 ‘저글러스’ 스태프를 응원하기 위해 커피차를 준비해 촬영장을 찾았다. 최강의 한파를 기록했던 만큼 소이현의 따뜻한 커피 선물이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는 든든한 응원이 됐다는 후문이다.

“추위와 피로도 조전무 커피라면 다 카뜨! 카뜨! ‘저글러스’ 배우, 스태프 여러분! 파이팅 하세요! –조전무 인교진의 평생 비서 소이현 드림-”이라고 적힌 현수막 문구에는 남편 인교진과 ‘저글러스’ 팀을 향한 애정을 엿보인다.

또한 ‘조카터’ 조전무의 유행어이기도 한 ‘카뜨! 카뜨!’는 자동음성지원이 되는 듯,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낸다.

더불어 공개된 사진 속 인교진-소이현 부부는 딸 하은이와 함께 손가락 브이를 그리며 다정한 포즈로 가족애를 자랑했다. 사진에서도 부부의 애정이 고스란히 드러나 보는 이로 하여금 행복한 미소를 짓게 한다. 소이현의 방문과 커피차 응원에 힘입은 인교진은 행복하게 촬영을 했다고 전해진다.

소이현은 지난 12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하며 활동 복귀 신호를 알렸다. 소이현은 출산 후 불과 50여 일밖에 되지 않았음에도 빠른 회복으로 패널들의 감탄을 샀다.

한편 종영까지 단 4회만을 앞둔 KBS2 드라마 ‘저글러스’는 인교진의 활약으로 최다니엘과 백진희 애정 전선에 긴장감을 드높인 가운데 오는 1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키이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