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공’ 선미 “여성 솔로 엄정화-보아-수지-청하, 내 위치 정하기 어렵다”
‘주인공’ 선미 “여성 솔로 엄정화-보아-수지-청하, 내 위치 정하기 어렵다”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1.18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선미가 다른 여성 솔로 가수들을 언급했다.

18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라마다 서울 그레이스가든 홀에서 선미의 새 싱글 ‘주인공’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선미는 “여성 솔로아티스트가 많이 나온다. 청하도 나왔고 수지, 보아 선배님도 곧 나온다. 지금 엄정화 선배님도 계신다. 너무 많다”면서 “나이순으로는 정할 수 있지만, 제 위치를 정하기 어렵다. 위치라기보다는 서로 추구하는 성향이 다르다. 같은 선상에서 비교를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특히 선미는 엄정화를 언급하며, “선배님과 ‘가요대전’에서 컬래버레이션을 했었다. 선배님이 굉장히 소녀 같다. 연습할 때도 선후배 관계가 아니라, 친구 같은 느낌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앨범에 대한 부담감은 다 똑같다. 정화 선배님도 여전히 부담감을 가지고 있었다”면서 “1시간 뒤에 순위가 뜬다. 배우들이 시청률이 성적표인 것처럼, 저희도 차트 순위가 성적표다. 오랫동안 준비했던 결과물이 나오는데, 보면서 살짝 허무하기도 하다. 정화 선배님도 같은 마음이었다”고 털어놨다.  

더불어 선미는 “정화 언니가 27살 때 했던 고민을 제가 똑같이 하고 있다. 정화 선배님께서 ‘너무 잘하고 있다’, ‘너만의 색깔이 있다’고 응원해주셨다”고 엄정화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타이틀곡 ‘주인공’은 레트로풍의 신스와 베이스가 가미된 웅장한 비트 위에 세련되면서도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돋보이는 노래다.

한편 선미는 18일 오후 6시 싱글 ‘주인공’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사진=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