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둘째 아들 출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공식입장)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전지현이 득남 소식을 전했다.

전지현의 소속사 문화창고가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전지현이 오늘(26일) 오후 6시 경 서울 소재의 산부인과에서 건강한 남자 아이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며, 기쁜 마음으로 안정을 취하고 있다. 아낌없이 축하를 보내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지현은 지난 2012년 4월 이영희 디자이너의 외손자인 금융인 최준혁과 결혼, 2016년 첫째 아들을 출산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