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맥이 밝힌 18SS 메이크업 트렌드 'YSBB', 스타들은 어떻게?
[기획] 맥이 밝힌 18SS 메이크업 트렌드 'YSBB', 스타들은 어떻게?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8.02.05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2018년 봄과 여름을 이끌 메이크업 트렌드를 소개한다.

최근 메이크업 브랜드 맥(MAC)이 2018 SS 메이크업 트렌드를 밝혔다. 여러 메이크업 트렌드 중 맥은 얼굴 본연의 톤을 이용해 자연스러운 피부 톤을 연출하는 ‘YSBB(Your Skin But Better)’을 강조했다.

나아가 맥은 YSBB를 바탕으로 립에 포인트를 주는 메이크업을 제안했다. 수많은 립 컬러 중 어떤 색이 잘 어울릴까? 이에 AOA 설현, 티아라 은정, 에이핑크 손나은의 연출을 통해 YSBB 립 연출 팁을 알아봤다.

▶ '과즙미 팡팡' 핑크 립 컬러

핑크는 립으로 도전하기 어려운 컬러다. 잘못 연출하면 입술만 떠 보이기 때문. 이에 본래 입술 색인 듯 자연스럽게 연출하는 그러데이션 립이 주목받고 있다.

설현은 어둡지만 핑크빛이 도는 베이스를 바탕으로 핑크 블러셔, 립을 이용해 과즙미 가득한 핑크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핑크 컬러를 입술에만 이용하기 부담스럽다면 설현처럼 같은 색조 메이크업 모두 같은 핑크를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 '원래 내 입술인 듯' 코럴 립 컬러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립 컬러는 바로 코럴 색이다. 코럴은 옐로 베이스, 핑크 베이스 등 대부분의 피부 톤에 어울리며 다른 색조 메이크업과도 조화를 잘 이루는 컬러다.

은정은 은은하게 도는 광과 자연스러운 컨투어링을 이용해 날렵한 V라인 얼굴을 강조했다. 자칫 민낯처럼 보일 수 있는 메이크업에 은정은 코럴 립 컬러를 그러데이션 연출, YSBB 트렌드에 어울리는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 '때론 섹시하게' 다크 립 컬러

내추럴한 피부 표현을 강조한 메이크업에 화장기 거의 없는 색조 메이크업을 더한다면 얼굴은 생기를 잃을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내추럴 메이크업 연출 시 강렬한 포인트는 필수다.

손나은은 T존과 애플존 등 볼륨이 필요한 곳에 은은한 광을 더해 얼굴의 볼륨을 살렸다. 여기에 자줏빛의 다크한 립 컬러를 입술 라인에 꽉 채워 발라 포인트를 줬다.


사진=제니스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