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슈트부터 파티까지, 패션의 완성 '메탈 시계' 연출 팁 4
[기획] 슈트부터 파티까지, 패션의 완성 '메탈 시계' 연출 팁 4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8.02.07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추위에 두껍게 연출한 옷 속 빛나는 메탈 시계의 매력을 알아본다.

메탈 시계는 다른 액세서리와 매치가 편해 사랑받는 아이템이다. 특히 계절을 타지 않아 4계절 내내 사람들의 팔목을 장식한다.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메탈 시계, 어떻게 연출해야 더 예쁘게 완성할 수 있을까?

이에 김고은, 서지혜, 한혜진, 한채아 등 여자 스타들의 패션을 통해 메탈 시계 연출 팁을 알아봤다. 클래식한 슈트 패션부터 파티룩까지 다양한 분위기에서 찾아본 메탈 시계의 매력에 빠져보자.

★ '겨울 데이트룩에 딱!' 페미닌룩

메탈 시계는 깔끔하고 단정한 느낌이기 때문에 차분한 스타일링에 자주 이용된다. 화보 속 김고은은 톤이 낮은 그린 컬러의 니트에 메탈 시계를 매치했다. 자칫 심심할 수 있는 스타일링이나, 김고은은 커프스를 접어 올려 배색 안감을 밖으로 드러내 포인트를 줬다. 여기에 롱패딩이나 롱코트를 매치하면 트렌디한 겨울 데이트룩을 완성할 수 있다.

★ '시크한 차도녀처럼' 클래식 슈트룩

차분한 여성 정장과 메탈 시계의 매치 또한 예쁜 조합 중 하나다. 서지혜는 네크라인이 깊게 파인 톱에 블랙 슈트를 매치해 매니시한 룩을 연출했다. 특히 재킷은 라인이 들어가 있어 잘록한 서지혜의 허리를 강조했다.

여기에 스퀘어 타입의 메탈 시계와 트렌드 아이템인 드롭 이어링을 착용해 멋스럽게 완성했다. 목이 허전해 보일 수 있지만 서지혜는 어깨 라인에 닿는 긴 길이의 이어링을 통해 스타일링했다.

★ '때론 섹시하게' 파티룩

단정한 패션뿐 아니라 메탈 시계는 파티룩과도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아이템이다. 그러나 파티룩으로 활용 시에는 다른 아이템과의 조화가 중요하다. 메탈 시계는 화려한 느낌이 있기 때문. 이에 추천하는 액세서리 매치는 가느다란 실 팔찌, 드롭 이어링, 심플한 목걸이다.

모델 한혜진은 보디 라인이 드러나는 홀터넥 드레스에 실버 메탈 팔찌를 매치해 포인트를 줬다. 여기에 심플한 실 팔찌와 길게 늘어뜨린 드롭 이어링을 레이어링했다. 이로써 화려한 아이템 매치 없이도 세련된 파티룩을 연출할 수 있음을 보여줬다.

★ '집 앞을 나가더라도 완벽하게' 캐주얼룩

캐주얼룩과 메탈 시계의 조화를 보여주는 한채아의 스타일이다. 한채아는 힙을 덮는 긴 길이의 화이트 셔츠를 이너로 블랙 시스루 니트를 레이어드한 캐주얼룩을 연출했다.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룩이나 자칫 밋밋해 보일 수 있는데, 한채아는 메탈 시계와 얇은 실버 링을 이용해 세련되게 연출했다. 특히 얇은 실버 링과 볼드한 실버 링을 함께 이용해 스타일링에 재미를 더했다.


사진=트리바 제공, 제니스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