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즈, 'Somebody'로 스페셜 활동 펼친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레인즈가 스페셜 타이틀곡 '썸바디'으로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레인즈(RAINZ)는 20일 KBS홀에서 진행되는 KBS1 '열린음악회' 녹화에서 '썸바디(Somebody)' 무대를 선보이며 스페셜 타이틀곡 활동의 포문을 연다.

'썸바디'는 지난달 23일 발매된 두 번째 미니앨범 '쉐이크 유 업(SHAKE YOU UP)'의 수록곡으로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턴 잇 업(Turn it up)'에 이어 스페셜 타이틀곡으로 선정됐다.

'썸바디'는 이미 팬들 사이에서 일명 '갓바디'로 불리며 레인즈의 부드러운 매력을 잘 담아낸 곡으로 사랑 받고 있다. 본격적인 스페셜 타이틀곡 활동에 앞선 지난 19일 오후 '썸바디' 응원법이 공식 팬카페를 통해 공개돼 팬들의 기대를 증폭시켰다.

아이코닉사운즈 프로듀서 주찬양이 프로듀싱한 '썸바디'는 세련된 어반 미디엄 템포 비트 위에 레인즈의 가창과 랩의 조화가 돋보이는 곡이다. 멤버들의 개성 넘치는 보이스로 바쁜 일상 속에서 느끼는 외로운 감정들을 가사로 담았다.

지난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했던 김성리,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장대현, 주원탁, 홍은기로 구성된 레인즈는 '줄리엣(Juliette)'으로 데뷔해 소년미를 선보인 데 이어 지난달 '턴 잇 업'으로 섹시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콘셉트를 소화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이번 '썸바디' 역시 레인즈의 새로운 모습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프로젝트레인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