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4월 일본 도쿄 팬미팅 개최 확정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걸그룹 오마이걸이 일본에서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오마이걸(OH MY GILR)은 오는 4월 26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TSUTAYA O-EAST에서 팬미팅 ‘Fanmeeting 2018 비밀정원 in Japan’을 개최해 일본 현지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총 2회에 걸친 이번 팬미팅을 통해 오마이걸은 약 2600명의 팬들과 만날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일본 내 오랫동안 기다려온 팬들을 위해 오마이걸은 팬들과 함께하는 게임은 물론 다채로 무대를 통해 팬들과 진솔한 소통을 하며 소중한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오마이걸은 지난달 9일 신곡 ‘비밀정원’을 발표 후 각종 음원 사이트에 최상위권에 안착, 음악방송 프로그램에서 2회에 걸쳐 첫 1위를 달성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오마이걸 멤버들이 오랜만에 만나는 일본 현지 팬과의 만남에 무척 설레고 있다. 더욱 특별한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현재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오마이걸은 22일 Mnet ‘엠카운트타운’에서 ‘러브 어 클락((Love O'clock)’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