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사단 방미 브리핑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만나겠다"
특사단 방미 브리핑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만나겠다"
  • 권구현 기자
  • 승인 2018.03.09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을 만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8일 오후(현지 시간) 미국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예방했다. 이 자리에서 정 실장은 김 위원장의 친서를 트럼프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이후 정 실장은 브리핑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이 5월 안에 김 위원장을 만나겠다는 의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정 실장이 전달한 김 위원장의 친서에는 “트럼프 대통령을 가능한 빨리 만나고 싶다”는 내용과 “추가 핵 실험 및 미사일 시험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이 적혀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과의 만남 의사를 밝힌 만큼 평창 동계올림픽 이후 이어진 한반도 화해무드는 북미 관계 개선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또한 4월 말 판문점에서 열릴 예정인 문재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남북정상회담 역시 긍정적인 분위기로 흘러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권구현 기자
권구현 기자

kvanz@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