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B1A4 산들 측 "'아이돌 미투' 아니다... 허위사실 강경 대응"(공식입장)
[#미투] B1A4 산들 측 "'아이돌 미투' 아니다... 허위사실 강경 대응"(공식입장)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8.03.09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비원에이포 산들이 '미투' 운동의 가해자로 지목된 것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비원에이포(B1A4) 산들의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가 9일 미투 논란에 대해 "우리 소속 아티스트가 전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처럼 전혀 연관 없는 피해자가 발생하는 일이 다시는 없기를 진심으로 바라는 바입니다"라며, "당사는 아티스트를 보호하기 위해 근거 없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하도록 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앞서 스포츠서울은 한 여성이 2010년대 초에 데뷔한 현직 아이돌 그룹 보컬 A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일부 네티즌이 산들을 지목하면서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제니스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