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FW서울패션위크] '평생 내 거 하고 싶은 멋짐' 키-문빈-도지한 스트라이프룩 3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를 패션으로 사로잡은 매력적인 스타들의 패션을 파헤쳐 봤다. 

눈이 부신 셀럽들이 모인 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가 19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지털플라자(DDP)에서 열렸다. 이번에 열린 헤라서울패션위크는 개성 넘치는 패션 피플과 화려한 쇼와 다양한 볼거리로 가득 채웠다.

헤라서울패션위크 마지막 날은 한층 따뜻해진 봄 날씨로 남녀노소 불문하고 수많은 사람들이 DDP로 몰렸다. 이어 더욱 화려한 비주얼의 셀럽들이 패션 센스를 자랑했다.

이에 스타일리시하고 귀공자스러운 비주얼을 뽐낸 샤이니 키, 아스트로 문빈, 도지한의 스트라이프 셔츠 패션을 지금 공개한다. 

# '빛나는 요정 외모', 샤이니 키

귀여운 금발 헤어스타일로 변신한 키는 요정 같은 외모와 달리 오버사이즈의 스트라이프룩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키는 넥타이, 셔츠를 모두 스트라이프 패턴이 가미된 의상으로 매치했으며, 각각 다른 컬러의 셔츠를 레이어드해 멋스러운 스타일을 완성했다. 

# '아기 고양이 눈빛', 아스트로 문빈

분위기 있는 눈빛이 느껴지는 문빈은 레드 컬러의 스트라이프 셔츠를 선택해 댄디한 분위기를 발산했다. 또한 문빈은 여기에 베이지 컬러의 트렌치코트를 레이어드해 왕자님 같은 이미지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 '또렷한 이목구비', 도지한 

도지한은 한 톤 낮은 레드 컬러의 스트라이프 셔츠를 착용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했다. 또한 롱슬리브의 셔츠를 블랙 컬러의 코트에 롤업해 한층 스타일리시한 훈남의 이미지를 이끌어냈다.

 

사진=김경표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