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최강창민 “’나 혼자 산다’-SNS 개설, 친숙하게 다가가고 싶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동방신기가 친숙하게 대중에 다가가길 바랐다.

28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그룹 동방신기의 정규 8집 ‘뉴 챕터 #1 : 더 찬스 오브 러브(New Chapter #1 : The Chance of Love)’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오정연이 맡아 진행했다.

이날 최강창민은 “최근에 방영한 ‘나 혼자 산다’의 경우, 조금은 대중분들께 친숙하게 다가가려고 했다. 대중에 노출할 수 있는 활동을 하자는 이야기를 했었다. 그래서 SNS도 시작하게 됐다. 팬분들과의 끈끈한 관계도 너무 소중하지만, 더 많은 분들께 고착한 틀을 깨고 친숙하게 다가가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최강창민은 “서로 SNS 팔로잉을 하고 있다. 많은 분들이 윤호 형의 일상을 궁금해 하신다. 그걸 해소시켜주기 위해 스케치, 셀카 등을 올리고 있다. 그 모습을 팬분들이 좋아하시겠단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유노윤호는 “저도 창민이의 SNS를 봤다. 팬분들 때문에 시작한 SNS기 때문에 제가 가진 가치관을 전달하고 싶었다. 창민이의 경우는 책, 요리 등을 보여준다. 요리하는 걸 찍어서 올릴 때는 ‘부럽다’는 생각이 들었다. 창민이의 요리 실력이 날로 발전한다는 생각도 들었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운명’은 흥 넘치는 스윙재즈 댄스팝 장르의 곡으로, 동방신기 특유의 여유 있고 세련된 보컬이 돋보인다. 가사에는 운명처럼 마주치게 되는 사랑을 표현함은 물론, 동방신기로 활동하는 멤버들의 운명 같은 삶의 이야기도 담겨 눈길을 끈다.

한편 동방신기는 28일 오후 6시 정규 8집을 발매하고, 오후 8시에는 ‘TVXQ! Welcome Back Party : The Chance of Love’를 개최하고 이를 네이버 V 라이브로 생중계한다.

 

사진=이준영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