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스타일로 여심폭격' 진vs잭슨vs헨리, 스타일링 포인트 3
[기획] '스타일로 여심폭격' 진vs잭슨vs헨리, 스타일링 포인트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3.3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옷이 점점 얇아지면서 ‘어떻게 하면 옷을 잘 입을까?’라고 생각하는 이들이 많아졌다. 뿐만 아니라 따뜻한 날씨를 축하하듯 연이어 열리는 축제 탓에 사복 패션에 대한 관심은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옷장에 옷은 많은데 어떻게 스타일링하면 좋을지 막막한 이들을 위해 옷 잘 입기로 유명한 남자 아이돌의 스타일을 집중 분석했다. 이에 방탄소년단 진, 갓세븐 잭슨, 헨리의 패션 포인트를 공개한다.

# ‘순둥순둥 멍뭉미’, 방탄소년단 진

진은 훈훈한 비주얼이 더욱 돋보이는 후디 스웨트 셔츠를 선택해 눈길을 끌었다. 평소에 캐주얼한 스타일을 선호한다면 깔끔한 후디 스웨트 셔츠 한 벌만 있어도 남자친구 같은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또한 진처럼 독특한 소재의 의상을 선택한다면 유니크한 감각까지 자랑할 수 있다.

# ‘얼굴에서 빛이 나고 있는’, 갓세븐 잭슨

잭슨은 블랙과 화이트 컬러를 활용해 세련된 이미지를 완성했다. 특히 잭슨은 베이직한 셔츠에 어깨라인에 버튼 디테일을 가미한 얇은 니트를 레이어드했다. 니트만 입는 것보다 셔츠를 더한다면 더욱 매력적인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 ‘오구오구 귀여워’, 헨리

헨리는 센스를 발휘해 일상에서 편안하게 입을 수 있는 아이템을 매치했다. 사진 속 헨리는 롱슬리브 디자인의 스트라이프 티셔츠와 베이직한 반팔 티셔츠를 함께 입었다. 레이어드할 의상을 헨리처럼 두 벌 모두 오버사이즈로 입는다면 한층 트렌디한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사진=진, 잭슨, 헨리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