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 17일 컴백 확정… 소속사 이적 후 첫 행보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정동하가 컴백한다.

뮤지컬과 방송을 넘나들며 실력파 보컬리스트로 인정 받고 있는 정동하가 오는 17일 리메이크 싱글 발매 소식을 알렸다. 탄탄한 가창력과 독보적인 감성으로 사랑 받은 정동하의 리메이크 싱글에 대한 이목이 집중되고 있으며, 정동하의 소속사 이적 후 첫 음원 활동으로 알려져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특히 이번 싱글 앨범은 정동하의 생일인 4월 17일에 발매되는 것으로 알려져 특별함을 더했다.

소속사 뮤직원컴퍼니는 “늘 변함 없이 사랑해주시는 팬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싶은 마음에 선물을 전하는 마음으로 준비하게 됐다.”라며 “발매 일이 정동하의 생일인 만큼 팬들과 정동하에게 의미 있는 음원이 될 것 같아 더욱 준비에 열과 성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동하는 데뷔 이후 드라마 OST, 뮤지컬, 불후의 명곡, 라디오프로그램 진행자 등을 통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콘서트를 통해서 라이브 가수로서의 진 면목과 함께 명품 보컬리스트라는 칭호를 받았다.

또한 정동하는 오는 6월 8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막하는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에서 이야기를 이끌어가는 극 중 화자이자 파리의 음유시인 그랭구와르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

 

사진=뮤직원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