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콩닥콩닥 썸의 기운이 느껴져' 로맨틱 반묶음 헤어스타일 3
[기획] '콩닥콩닥 썸의 기운이 느껴져' 로맨틱 반묶음 헤어스타일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4.10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썸의 기운이 올라오고 있는 요즘, 패션뿐만 아니라 뷰티에서도 로맨틱한 스타일링이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반묶음 스타일은 여성스러우면서 내추럴한 분위기를 연출하기 좋아 최근 많은 이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따뜻하고 부드러운 이미지를 꿈꾼다면 이번 시즌 반묶음을 통해 매력적인 여성으로 변신해보는 건 어떨까? 이에 스타들의 모습을 엿보고 왔다. 서현, 한소희, 신아라의 뷰티 스타일링을 낱낱이 파헤쳐 봤다.

# ‘블링 블링 요정’, 서현

서현은 은은한 레드 컬러의 컬을 넣어 반묶음 스타일은 선보였다. 반묶음을 할 때는 바짝 묶는 것보다 느슨하게 풀어서 연출하면 우아하고, 청순한 이미지를 더할 수 있다. 또한 서현처럼 앞머리를 방향에 맞춰 넘긴다면 더욱 세련된 스타일링을 할 수 있다. 

# ‘세련미가 폭발해버렸다’, 한소희

한소희는 볼륨이 살아있는 반묶음 스타일로 패셔너블한 이미지를 그렸다. 한소희 같은 스타일을 연출하기 위해서는 정수리 라인부터 뒤통수까지 헤어를 거꾸로 빗는 백 콤(Back Comb)을 넣는 방법이 있다. 이 방법이 어렵다면 헤어 패드 등을 넣어 스타일을 표현할 수 있다. 

# ‘내 마음 돌려줘’, 신아라

신아라는 헤어를 높게 묶어 경쾌하고 발랄한 분위기를 드러냈다. 특히 신아라는 헤어 앞부분부터 가르마를 없애고 볼륨을 살려 귀엽게 스타일을 연출했다. 뿐만 아니라 전체적으로 탱글하게 컬을 넣어 걸리시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사진=서현, 한소희, 신아라 SNS 

이혜린 기자
이혜린 기자

press@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