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섹시 스타라면 이거지!’ 봄 시즌 제철 아이템 라이더 재킷 3
[기획] ‘섹시 스타라면 이거지!’ 봄 시즌 제철 아이템 라이더 재킷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4.12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반질반질 광택이 흘러 더 스타일리시한 라이더 재킷은 요즘같이 춥기도 하고 덥기도 한 시즌에 맞는 패션 아이템이다. 뿐만 아니라 라이더 재킷은 데일리 아이템들과도 굉장히 어울려 부담 없이 활용할 수 있다. 

어떻게 하면 더 라이더 재킷의 매력을 높일 수 있을까? 이에 섹시한 스타일로 유명한 스타들의 패션을 파헤쳐 봤다. 홍진영부터 효린, 나르샤까지 그들의 패션을 지금 공개한다. 

# ‘흥 폭발 쌈바홍’, 홍진영

홍진영은 올 블랙으로 스타일링해 라이더 재킷의 시크한 매력을 한층 높였다. 홍진영은 재킷 안에 슬림한 핏의 후디 원피스를 입어 캐주얼한 의상 속에서도 섹시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여기에 빅 프레임의 미러 선글라스를 더해 전체적인 콘셉트에 포인트를 줬다.

# '건강미 넘치는', 효린

효린은 오버사이즈의 라이더 재킷과 짧은 핫팬츠를 매치해 스포티한 하의 실종 패션을 선보였다. 특히 효린은 후디 집업에 라이더 재킷을 레이어드해 아우터를 두 벌 겹쳐 입어 패션 센스를 드러내기도 했다. 더불어 다시 트렌드한 아이템으로 돌아온 페니백을 선택해 패셔니 스타의 면모를 보였다. 

# '숨길 수 없는 시크 매력', 나르샤 

평소 과감한 패션도 멋스럽게 소화하는 나르샤는 롱 슬리브 디테일이 돋보이는 라이더 재킷을 착용했다. 뿐만 아니라 슬리브의 퀼팅 라인은 펑키하고 자유로운 이미지를 이끌어내 세련된 분위기를 완성했다. 나르샤는 도트 패션이 귀여운 머플러를 둘러 강한 이미지를 순화시키는 아이템으로 활용했다. 

  
사진=홍진영, 효린, 나르샤 SNS

이혜린 기자
이혜린 기자

press@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