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뮤직] “이제 어른이 됐어” 민서, 두 번째 일기 ‘알지도 못하면서’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제니스뉴스가 전하는 ‘오늘뮤직’, 오늘은 어떤 신곡이 공개될까.

♬ 민서 ‘알지도 못하면서’ㅣ2018.04.19

신예 민서의 신곡 ‘알지도 못하면서’가 공개된다.

19일 오후 6시 공개되는 신곡 '알지도 못하면서'는 4부작으로 구성된 민서의 데뷔앨범 '더 다이어리 오브 유스(The Diary of Youth)'의 두 번째 곡이다.

박근태, 최진석 등이 작곡하고, 김이나가 작사했으며, 따뜻한 기타 선율과 민서의 청아한 음색이 돋보이는 어쿠스틱 스타일의 노래다.

민서의 데뷔 앨범은 20대 청춘을 대변하는 민서의 성장을 담은 4편의 일기와도 같다. '청춘의 일기장'이라는 테마로 한 편씩 공개되는 민서의 일기는 또래의 청춘이 느끼는 다양한 고민과 감정을 담는다.

이와 관련해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데뷔앨범의 4곡 모두 음악 색깔과 분위기가 확연히 다른 만큼 한 곡씩 공개될 때마다 민서의 다채로운 모습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3월 첫 번째 곡 '멋진 꿈'에서 아직 사랑을 잘 모르는 소녀의 풋풋한 설렘을 보여준 민서는 이번 '알지도 못하면서'에서 성장통을 겪으며 자신에 대해 하나씩 깨달아가는 소녀로 성장했다.

곡에는 사랑을 안다고 생각했던 자신이 어리석었음을 알게 된 내용, 처음으로 들여다본 자신의 내면에 대한 측은한 시선을 담았다. 

한편 지난해 11월 발라드 '좋아'로 대중의 큰 이목을 받은 민서는 지난 3월 '멋진 꿈'으로 정식 데뷔하자마자 '2018 홍콩 아시안 팝 뮤직 페스티벌'에서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상을 수상하는 등 2018년 가요계 최고 기대주로 꼽히고 있다.  

 

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