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만져보고 싶은 피부’ 구하라-설현-솔라 소프트 메이크업 3
[기획] ‘만져보고 싶은 피부’ 구하라-설현-솔라 소프트 메이크업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4.20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아기 피부처럼 보드라운 소프트 메이크업은 파우더리한 베이스로 표현할 수 있는 연출법이다. 특히 소프트 메이크업은 글로시 메이크업보다 유해 물질이 피부에 달라 붙는 걸 덜어줄 수 있기 때문에 요즘 같은 시즌에 시도하기 바람직하다. 

보기만 해도 만져보고 싶은 소프트 메이크업을 완벽하게 소화한 스타들의 스타일을 살펴봤다. 구하라부터 AOA 설현, 마마무 솔라까지 그들의 사랑스러운 룩을 지금 공개한다. 

# '고양이 같은 매력', 구하라

구하라는 잡티 없이 깨끗한 피부를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구하라의 피부에서는 은은한 광택을 느낄 수 있는데, 입자가 고운 펄 파우더를 활용하면 매트하면서도 빛나는 피부를 자랑할 수 있다. 이어 구하라는 립 라인을 인라인으로 또렷하게 그려 더 귀엽고 새침한 인상을 선사하기도 했다.  

# '흠 잡을 곳 없는 비주얼', 설현 

건강미 넘치는 피부 톤이 매력인 설현은 파우더를 활용해 매트한 베이스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특히 설현은 이마라인을 어둡게 표현해 얼굴을 더욱 작아보이는 효과를 줬다. 설현처럼 자연스러운 메이크업 효과를 주기 위해서는 치크 등의 제형까지 파우더 타입을 활용하는 것이 좋다.

# '태양처럼 아름다운', 솔라

솔라는 보디와 페이스의 피부 톤을 맞춰 조화로운 메이크업을 했다. 또한 솔라는 콧대, 애플존 등에 하이라이터를 사용하고, 입자가 큰 글리터 섀도로 화사한 느낌을 연출했다. 또한 솔라는 핑크 베이스의 피부에 맞춰 치크와 립을 모두 핑크로 물들여 여성스러운 이미지를 표현했다.


사진=설현, 구하라, 솔라 SNS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