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컬래버레이션? 나얼-도끼와 하고 싶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김범수가 함께 작업하고 싶은 뮤지션에 대해 이야기했다.

25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류플러스 프리미엄 라운지에서 김범수의 데뷔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메이크 20(MAKE 20)’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김범수는 “이 프로젝트를 하면서 처음에 같이 컬래버를 하고 싶은 뮤지션 명단을 쭉 적어봤다. 주로 후배들이 많았고, 동료도 있었다. 아주 옛날부터 꼭 하고 싶은 동료 뮤지션이 있었다. 불발로 끝났던 후배 뮤지션도 있었다. 도끼 씨와 나얼 씨다”라고 밝혔다.

이어 나얼을 언급하며 “친구인데 음악적인 성향이나 성격이 다르다. 친구인데 워낙 생각 자체가 다르다. 음악적으로나 여러 측면에서 나얼 씨에게 받는 영감이 많다. 지금까지도 너무 훌륭하게 음악을 잘하고 있다”면서 “서로 좋은 피지컬로 활동할 수 있을 때, 더 늦기 전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실 때 꼭 하고 싶다고 넌지시 이야기를 던진다. 제가 계속 끊임없이 구애를 해서 이 프로젝트로 꼭 성사시키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도끼에 대해 “타이밍이 맞지 않아서 컬래버레이션이 불발된 적이 있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도끼 씨와 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범수의 ‘메이크 20’ 프로젝트의 첫 번째인 ‘난 널 사랑해’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오는 26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영 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