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화보] 제니스글로벌 X 소야 ① Be Free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가수 소야가 빠져들 수밖에 없는 심쿵 매력을 어필했다.

소야는 지난해 KBS2 ‘더 유닛’에서 빨강팀 리더로 활약하며 큰 주목을 받았다. 처음 그가 가요계에 발을 내디뎠을 때는 ‘김종국의 조카’, ‘마이티걸’ 등의 수식어로 불렸으나, 소야는 2018년 새로운 프로젝트를 통해 새 출발을 알렸다.

2018년을 맞이한 소야는 이름 ‘S’, ‘O’, ‘Y’, ‘A’를 첫 글자로 하는 콘셉트의 싱글을 네 차례 발표하는 컬러 프로젝트로 대중과 만난다. 지난 18일 공개한 두 번째 프로젝트 앨범 ‘오아시스(OASIS)’는 아쿠아 블루를 테마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뽐냈다.

신곡 ‘오아시스’ 발매와 함께 소야가 제니스글로벌과 만났다. 소야와 함께한 이번 화보는 자유로운 모습의 ‘비 프리(Be Free)’와 몽환적인 분위기 속에 사랑에 빠진 듯 수줍은 ‘비 인 러브(Be in Love)’, 최고의 록스타를 꿈꾸는 소야의 모습을 담은 ‘비 어 록스타(Be a Rock star)’ 등 총 세 가지 이야기를 그렸다.

생애 첫 화보임에도 콘셉트에 푹 빠진 듯 완벽한 모습을 뽐냈던 소야다. 매 컷마다 감탄을 불러일으켰던 화보. 수 백 장의 사진 속에서 힘들게 선택한 소야의 제니스글로벌 화보를 지금 공개한다. 그의 쉴 틈 없는 매력 폭격에 지금 빠져보자.

초코 과자를 ‘앙’ 하고 문 소야에게서 사랑스러운 느낌이 묻어났다. 초코 과자를 살짝 물었다 뗀 소야의 빨간 입술은 자유로운 분위기를 나타낸 이번 콘셉트와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여기에 카메라를 살짝 바라보는 눈빛은 이 컷의 사랑스러움을 한층 높였다. 콜라와 시리얼 박스, 초코 과자 등 디저트 속에 파묻힌 소야는 마치 어린 시절로 돌아간 듯 행복한 미소로 심장을 제대로 저격했다.

귀여운 캐릭터가 그려진 시리얼 박스를 갖고 놀던 소야의 순간을 포착했다. 시리얼 박스를 이리저리 살펴보던 소야는 얼굴에 대더니 사랑스러운 표정으로 카메라를 쳐다봤다.

자유로운 모습 속 소야를 연출하기 위해 오버핏 맨투맨으로 하의 실종 패션을 연출했다. 특히 어깨를 타고 흘러내리는 오버핏 맨투맨은 소야의 러블리한 매력을 강조했다. 어깨를 드러냄으로써 가늘고 긴 소야의 데콜테 라인을 돋보이게 했고, 집에 온 듯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소야의 장난기가 제대로 터졌다. 어디선가 비눗방울을 들고 나타난 소야는 입으로 후 불어보더니 이내 카메라를 향해 장난을 치기 시작했다. 비눗방울 사이사이로 보이는 소야는 맨투맨처럼 빨간 립 컬러로 메이크업에 포인트를 줬다.

자칫 과해 보일 수 있는 레드 립이지만 소야는 속눈썹을 강조한 인형 같은 메이크업으로 사랑스럽게 표현했다. 여기에 파스텔 컬러가 한데 섞인 헤어를 손으로 쓸어 넘긴 뒤 위로 질끈 묶어 자연스러운 매력을 어필했다.


총괄 기획: 임유리 im@
기획 진행: 오지은 oje3@
포토: 김다운 (스튜디오 다운)
영상촬영 및 편집: 심원영 simba10@, 임상우 isw0211@
스타일링: 김민주, 진석영
의상: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스타일난다, 로맨시크, SAKU
액세서리&슈즈: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모니카 비나더, 휠라
헤어: 졸리(에스휴)
메이크업: 미주(에스휴)
장소: 제니스뉴스 스튜디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