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풀 2' 라이언 레이놀즈 "조슈 브롤린-타노스에 대한 조크? 참을 수 없었다"
'데드풀 2' 라이언 레이놀즈 "조슈 브롤린-타노스에 대한 조크? 참을 수 없었다"
  • 권구현 기자
  • 승인 2018.05.02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영화 ‘데드풀 2’의 라이언 레이놀즈가 동료 배우 조슈 브롤린을 언급했다.

영화 ‘데드풀 2’의 내한 기자간담회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 서울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라이언 레이놀즈가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라이언 레이놀즈는 최근 개봉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서 타노스를 연기하고, ‘데드풀 2’에서 ‘케이블’을 맡은 조슈 브롤린에 대해 입을 열었다.

라이언 레이놀즈는 “조슈는 올드스쿨 배우다. 오래 기간 연기를 해왔다. 무거운 에너지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다. 너무 마음에 든다. 덕분에 우리 스토리에선 데드풀이 아이, 케이블이 어른이라는 구도를 만들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조슈를 케이블로 선택했지만, 타노스 역할 때문에 조슈가 그 역할을 맡을 수 없었다”면서, “이후 다른 배우를 찾다가, 나중에야 다시 연락을 했고 결국 두 시간 지나사 그가 수락을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와의 관계에 대해 “우리는 경계를 허무는 영화다. 우리 영화에서는 타노스에 대한 조크를 정말 많이 한다. 어떻게 안 할 수 있을까? 그 부분은 기대해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데드풀 2’는 액션은 기본, 거침없는 입담과 유머로 중무장한 히어로 데드풀이 미래에서 온 위기의 히어로 케이블을 만나 원치 않는 팀을 결성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오는 16일 개봉한다.


사진=신경용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권구현 기자
권구현 기자

kvanz@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