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꼭 잡고’ 한혜진-장용-이나윤, 실제 가족 같이 훈훈한 비하인드 공개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의 배우 한혜진-장용-이나윤이 실제 부녀지간 같은 다정한 모습을 그렸다.

MBC 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이하 ‘손 꼭 잡고’)’가 6일 배우 한혜진-장용-이나윤의 따뜻한 모습이 담긴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손 꼭 잡고’는 삶의 끝자락에서 예기치 않게 찾아온 사랑, 설레고 찬란한 생의 마지막 멜로 이야기를 그린다.

공개된 스틸 속 한혜진-장용-이나윤은 쉬는 시간에도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으로 진짜 가족 같은 친밀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혜진과 장용이 이나윤의 말에 귀 기울이며 경청하거나 함께 대본을 나눠 보며 서로의 대사와 호흡을 맞추고 진지하게 연기에 대해 고민을 하는 모습은 시선을 사로잡기 충분했다. 

‘손 꼭 잡고’ 제작진은 “실제로도 장용은 한혜진을 딸처럼 이나윤을 손녀처럼 살뜰히 챙기고, 한혜진 또한 장용을 아버지처럼 믿고 의지하고 있다. 세 사람이 모이는 장면일 때면 꼭 붙어 서로의 안부를 묻고 챙기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종영이 한 주 앞으로 다가왔다. 첫 촬영 때와 마찬가지로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좋은 드라마를 완성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손 꼭 잡고’의 마지막 스토리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드라마 ‘손 꼭 잡고’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한다. 

사진=MB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