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차훈 “섹시 표현하기 위해 몸무게 감량-시스루 의상”
엔플라잉 차훈 “섹시 표현하기 위해 몸무게 감량-시스루 의상”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5.1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엔플라잉 차훈이 변화된 이미지에 대해 이야기했다.

16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밴드 엔플라잉(N.Flying)의 네 번째 미니앨범 ‘하우 알 유 투데이(HOW R U TODAY)’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차훈은 변화된 비주얼을 언급하며 “멤버들이 몸무게를 감량했다. ‘섹시’를 표현하기 위해 날렵한 모습을 보여주는 게 좋지 않을까 싶어서 자발적으로 체중 감량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차훈은 “저랑 승협이 형의 경우, 굉장히 파격적으로 헤어 컬러를 체인지했다. 저랑 회승이는 살면서 처음으로 컬러 렌즈를 꼈다. 이런 식으로 비주얼적인 변화를 주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더불어 의상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차훈은 “이전 앨범에는 오버핏으로 많이 입었다. 유쾌하고 발랄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그렇게 햇다. 이번엔 파격적으로 재킷 촬영 때 시스루를 입었다. 저도 팬분들께서 일일이 옷을 입혀주셨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타이틀곡 ‘하우 알 유 투데이’는 헤어진 연인에게 보내는 쓸쓸한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연인을 아직 잊지 못하는 마음을 편지 형식으로 표현했다. 슬픔에 잠긴 다섯 남자의 서정적인 감성을 느낄 수 있다.

한편 엔플라잉은 16일 오후 6시 새 앨범을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