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양예원 남자친구 이동민, "피해자가 왜 숨어야 합니까"
[#미투] 양예원 남자친구 이동민, "피해자가 왜 숨어야 합니까"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5.17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헤린 기자] '비글커플'로 유명한 유튜버 이동민이 여자친구 양예원의 과거 성범죄 피해 사실 고백을 응원했다. 

유튜버 양예원이 17일 자신의 SNS에 "저는 성범죄 피해자입니다"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올렸으며, 이에 당일 남자친구 이동민은 댓글을 달아 그를 응원했다.

이동민과 양예원은 SNS에서 '비글커플'이라고 불리며, '비글커플의 비글몰카!!', '비글커플의 일상!!' 등의 콘텐츠로 사랑받고 있다.

이동민은 "예원이랑 2년을 만났고 참 밝고 예쁜 아이라고만 생각했다. 하지만 예원이에게 이런 큰 아픔이 있었다는 거에 너무나 화가 나고 속상하고 정말 미쳐버릴 것 같았다"며, "하지만 무엇보다 힘든 것은 너무 슬퍼하고 아파하며 밥도 한 끼 먹지 않고 잠도 한숨 못 자고 나쁜 생각까지 하는 예원이의 모습을 보는 것이다"고 양예원의 고백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이어 "피해자가 왜 숨어야 하는가. 그렇지 않아도 아프고 힘든데 왜 많은 사람들의 성희롱 대상이 돼야 하고 이렇게 아파해야 하는지 모르겠다"며, "혹시나 비슷한 피해자분들이 계시다면 절대 떨지 않았으면 좋겠다. 이제 싸워서 이겨내봤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저나 예원이에게 무서워하지 않고 연락 주셨으면 한다. 감사드린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해당 게시물에는 성범죄를 당한 피해자들의 고백글이 계속해서 올라오는 상황이다.


사진=이동민 SNS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