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아이돌이라면 필수!’ 나연-CL-예빈, 핫한 패션 아이템 초커 3
[기획] ‘아이돌이라면 필수!’ 나연-CL-예빈, 핫한 패션 아이템 초커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5.23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목에 딱 달라 붙을 정도로 짧은 목걸이인 초커는 패션 피플이라면 주목해야 할 아이템이다. 특히 영화 ‘레옹’ 속 마틸다가 착용해서 더욱 매력적이게 느껴지는 초커는 유니크한 스타일부터 발랄한 스타일까지 모두 매치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에 패션에 민감한 아이돌스타들은 어떤 아이템을 착용했는지 알아봤다. 트와이스 나연부터 CL, 유니티 예빈의 스타일리시한 패션 속 포인트 초커 스타일을 지금 공개한다.

★ ‘열일하는 깜찍 미모’, 트와이스 나연

나연은 부드러운 텍스처의 오프숄더와 실버 소재의 초커와 이어링을 착용해 아이돌다운 상큼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초커는 체인을 여러 줄 엮어 두꺼운 것이 특징이며, 핑크 컬러의 별 디테일로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더했다. 이와 함께 착용한 드롭 이어링의 하트는 별과 어우러져 나연의 매력을 높였다.

‘누가 봐도 CL 포스’, CL

CL은 골드와 실버 소재를 사용한 메탈 초커를 소화해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특히 CL의 초커는 목에 타이트하게 착용한 것이 포인트다. 메탈 초커는 유니크한 스트리트룩과 펑키룩에 모두 매치할 수 있어 자유분방한 매력을 뽐낼 수 있다.

★ ‘시원한 미소가 매력적’, 유니티 예빈

예빈은 마틸다를 연상시키는 블랙 컬러의 스트랩 초커를 활용해 섹시한 분위기를 드러냈다. 예빈이 선택한 초커는 골드 글리터가 가미된 스트랩이 펜던트로 달렸는데, 사진 속 착용한 버건디 상의와 어울려 여성스러운 인상을 연출하기 충분했다. 


사진= 신경용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CL SNS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