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 “롤모델? 브루노마스-방탄소년단, 큰 걸 이루고 싶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여성 듀오 칸이 롤모델을 언급했다.

23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칸(KHAN)의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아임 유어 걸?(I’m Ypur Girl)’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전민주는 롤모델에 대한 물음에 “브루노마스다. 저는 프리한 마인드, 스웨그를 배우고 싶다. 표현하는 점에 있어서 많이 부족하다. 브루노마스를 보면 표현력도 좋고, 노래도 엄청 잘하시고, 완벽하다. 그걸 보면서 ‘나도 여자 브루노마스가 되고 싶다’라는 생각을 가졌다”고 답했다.

또한 유나킴은 “방탄소년단 선배님을 존경한다. 대한민국 최초로 한국 가요계를 넘어, 해외로 넘어 빌보드로 진출하셨다. 칸도 최초로 큰 걸 이루고 싶은 마음이 든다”고 밝혔다.

타이틀곡 ‘아임 유어 걸?’은 감각적인 힙합 비트와 트렌디한 일렉트로닉 팝 감성이 어우러진 미디엄 템포 R&B 곡이다. 애매한 제스처를 취하는 상대방을 향해 오르락내리락 하는 복잡한 속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칸은 23일 오후 6시 ‘아임 유어 걸?’을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마루기획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