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강다니엘 “지코 형이 준 아이디어, 무대 위 넘치는 에너지”
워너원 강다니엘 “지코 형이 준 아이디어, 무대 위 넘치는 에너지”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6.03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워너원이 지코와의 작업에 대해 이야기했다.

3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 다이아몬드클럽룸에서 보이그룹 워너원(Wanna One)의 콘서트 및 컴백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강다니엘-김재환-박우진으로 구성된 유닛 트리플 포지션은 이번 앨범의 수록곡 ‘캥거루’로 함께했다.

이날 강다니엘은 유닛곡에 대해 “곡이 지금까지 워너원이 했던 곡과 달리, 소년들이 일상에서 지쳤을 때 탈출구를 향해 신나게 놀아보고 싶다는 메시지를 담아봤다”면서 “앨범 작업 동안 지코 선배님과 좋은 결과를 만든 것 같다. 재밌게 이야기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가사 작업으로 참여한 강다니엘은 “지코 형이 아이디어를 많이 주셨다. ‘다니엘은 에너지가 넘치니까, 무대에서 조절이 안될 때가 있지 않냐고 했다. 그때 ‘오버페이스’라는 단어가 떠올랐다”면서 “워너블 앞에서 춤을 출 때, 연습할 때 시간이 어느새 가 있을 때가 있다. 거기서 아이디어를 얻어 가사를 썼다”고 말했다.

더불어 김재환은 “지코 형과 작업했다. 어렸을 때부터 들어오던 음악, 좋아하던 음악이 알앤비와 소울이었다. 그런 음악들을 많이 하고 싶었다. 이번 기회를 통해서 지코 형과 함께 해서 좋았다. 작업이 너무 재밌었다”고 전했다.

이어 “지코 형의 음악성, 센스가 너무 대단하셨다. 전체적인 음악을 보는 시야가 굉장히 넓었다. 많은 것들을 배우고 느꼈다. 3명 모두 음악에 대해 진중하게 생각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워너원은 오는 4일 오후 6시 스페셜 앨범 ‘1÷χ=1(UNDIVIDED)’을 발매한다.

 

사진=CJ E&M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