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영, 씨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 고경표-안재홍과 한솥밥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박세영이 씨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7일 씨엘엔컴퍼니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박세영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세영은 그동안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왕성한 활약을 펼쳐왔다. ‘적도의 남자’ 여자 주인공의 아역을 시작으로 ‘사랑비’, ‘신의’의 노국공주, ‘학교2013’의 똑똑하고 당찬 여고생, ‘내딸 금사월’의 얄미운 악역 등 활발히 활동했다.

이후 박세영의 진가가 제대로 폭발한 것은 지난해 ‘귓속말’과 ‘돈꽃’이다. 두 작품에서 박세영은 강렬한 연기를 보여주며 극의 깊이를 더했다. 해를 거듭할수록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박세영이 씨엘엔컴퍼니와 만나 보여줄 새로운 도약이 기대된다.

씨엘엔컴퍼니는 “박세영은 뛰어난 재능과 개성을 지닌 배우다. 박세영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폭 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박세영의 활약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씨엘엔컴퍼니에는 고경표, 안재홍, 류덕환, 김태훈, 김준한, 양진성, 차수연 등이 소속돼 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