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마틸다', 25일 제작발표회서 46명 배우 최초 공개

[제니스뉴스=임유리 기자] 뮤지컬 '마틸다'가 제작발표회에서 캐스팅을 최초 공개한다. 

신시컴퍼니 창단 30주년 기념 공연이자 아시아 최초, 비영어권 최초로 한국 무대에 오르는 뮤지컬 '마틸다' 제작발표회가 오는 25일 오전 11시 더 플라자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다. 이번 제작발표회를 통해 치열한 오디션을 거쳐 선발된 46명의 배우들이 최초 공개된다. 뿐만 아니라 주인공 마틸다 역의 배우들이 작품의 대표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마틸다'는 영국 최고의 명문 극단 로열 셰익스피어 컴퍼니(RSC)가 제작한 뮤지컬로 세계적인 작가 로알드 달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데니스 켈리의 극본, 코미디언이자 작곡가인 팀 민친의 작사 작곡, 그리고 영국 창작 뮤지컬의 선두주자 매튜 와처스의 연출로 2010년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첫선을 보인 '마틸다'는 평단의 찬사와 관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현재까지 공연되고 있다.

작가 로알드 달의 블랙 유머와 위트, 풍자가 넘치는 이야기와 환상의 무대 메커니즘 그리고 스펙타클한 안무가 어우러져 '위키드', '라이온 킹'의 계보를 잇는 판타지 뮤지컬이라는 평을 받은 '마틸다'는 올리비에 어워드 7개 부문, 토니 어워드 4개 부문, 드라마데스크 어워드 5개 부문 등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시상식에서 85개 이상의 상을 받았다. 지금까지 웨스트엔드, 뉴욕 등 53개 도시에서 약 700만 명 이상이 관람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뮤지컬 '마틸다' 국내 초연은 오는 9월 8일 프리뷰 공연을 시작으로 2019년 2월 10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티켓은 오는 28일부터 구입 가능하다. 

 

사진=신시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