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선 측 “이이경과 최근 결별 맞다”(공식입장)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정인선과 이이경이 결별했다.

정인선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이 8일 제니스뉴스에 “최근 두 사람이 결별했다. 구체적인 이유는 듣지 못했다”라고 밝혔다.

나아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앞으로 좋은 작품을 통해 인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정인선과 이이경은 지난 4월 종영한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호흡했다. 두 사람은 드라마 종영을 앞두고 열애 사실을 인정해 주목 받았다.

한편 정인선은 1996년 SBS 드라마 ‘당신’으로 데뷔해 ‘매직키드 마수리’와 영화 ‘살인의 추억’, 드라마 ‘대장금’ ‘써클:이어진 두 세계’ 등에 출연했다.

이이경은 2012년 영화 ‘백야’로 데뷔해 드라마 ‘학교 2013’ ‘고백부부’ 등으로 얼굴을 알렸다.


사진=신경용 포토그래퍼, 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