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민호 “최근 재계약, 이수만 선생님이 ‘이제 시작이다’라고 했다”
샤이니 민호 “최근 재계약, 이수만 선생님이 ‘이제 시작이다’라고 했다”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6.11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샤이니 민호가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소감을 전했다.

1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보이그룹 샤이니(SHINee)의 정규 6집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The Story of Light)’ 음감회가 열렸다. 진행은 방송인 박지선이 맡았다.

이날 민호는 “주위에서 많이 축하해주셔서 실감이 났다. 이제 10년이 됐고, 아직 갈 길이 남았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샤이니의 색깔을 보여드리면서 팬분들뿐 아니라, 대중분들과 가까워지고 싶다”고 데뷔 10주년 소감을 밝혔다.

또한 민호는 “10주년을 맞이하면서 이수만 선생님과 식사를 했다. 최근에 재계약도 마쳤다. ‘이제 시작이다’라는 말씀을 해주셨다. 10년 동안 많은 걸 경험하고 느꼈다. 이제 더 많은 저희의 이야기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트리플 타이틀 릴레이 활동의 두 번째를 화려하게 장식할 샤이니의 정규 6집 두 번째 앨범은 11일 오후 6시 공개된다.

두 번째 타이틀곡 ‘아이 원트 유’는 중독성 있는 리드 신스 사운드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곡으로, 시간을 넘어 사랑하는 이에게 가고 싶은 마음을 표현한 가사가 특징이다.

 

사진=원서연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