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카우스 X 세서미 스트리트 UT 컬렉션’ 출시... 티셔츠에 담은 엘모
유니클로 - 세서미 스트리트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유니클로가 ‘세서미 스트리트’와 만났다.

패션 브랜드 유니클로가 오는 29일 팝 아티스트 카우스와 어린이 TV 프로그램 ‘세서미 스트리트(SESAME STREET)’가 협업한 ‘카우스 X 세서미 스트리트 UT 컬렉션’을 출시한다.

UT는 음악, 미술, 영화, 애니메이션 등 팝 컬처를 다루는 그래픽 티셔츠 라인으로 매년 유니크한 콘텐츠를 담은 수백여 종의 디자인을 선보인다. 눈을 X자로 표시하는 특유의 매력으로 세계적인 명성을 쌓은 팝 아티스트 카우스와 유니클로는 지난 2016년부터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작년에도 스누피를 비롯한 만화 ‘피너츠(PEANUTS)’의 캐릭터들을 주제로 한 ‘카우스 X 피너츠 UT 컬렉션’을 출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컬렉션은 ‘세서미 스트리트’의 엘모, 빅버드, 쿠키 몬스터 등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카우스만의 감각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성인용 티셔츠 11종, 키즈용 티셔츠 7종으로 구성했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UT는 자신의 가치관과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옷을 추구하는 유니클로의 라이프웨어 철학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라인이다. 티셔츠를 마치 캔버스처럼 활용해 새로운 가치를 불어넣고 있다”며, “카우스는 대중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유니크한 스타일로 많은 사랑을 받는 아티스트인 만큼, 그의 감성을 컬러풀하고 감각적인 그래픽으로 담아낸 UT 컬렉션 또한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사진=유니클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