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영상] 이정재 "염라로 우정 출연이라더니 속았다"(‘신과함께-인과 연’ 제작보고회)

[제니스뉴스=이승재 기자]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제작보고회가 6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김용화 감독,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이정재가 참석했다.

이날 이정재는 “처음엔 1편에서 소방관으로 등장했던 유준상 선배의 역할로 우정 출연해달라는 제안을 받았다"면서 "그래서 시나리오도 염라 파트는 안봤다. 그런데 나중에 염라 역할을 해달라고 하셔서 봤더니 2편에도 염라가 나온다는 걸 알게됐다. 우정 출연 개념의 역할이 아니었다"고 웃어보였다.

한편 ‘신과함께2’는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는다. 오는 8월 1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