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틴 이태빈 “’리치맨’ 출연, 엑소 수호 선배님이 챙겨줬다”
마이틴 이태빈 “’리치맨’ 출연, 엑소 수호 선배님이 챙겨줬다”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7.10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직웍스 - 마이틴 이태빈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마이틴 신준섭, 이태빈이 드라마 출연에 대해 이야기했다.

1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보이그룹 마이틴(MYTEEN)의 두 번째 미니앨범 ‘퍼즐(F;UZZL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 딩동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신준섭은 “이번에 처음 작품을 하게 됐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이라는 드라마에서 차은우 선배님의 아역을 맡게 됐다. 중학생처럼 생겨서 다행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태빈은 “’리치맨’에 출연했었다. 첫 드라마라 어색했는데 엑소 수호 선배님이 먼저 와서 인사해주시고 챙겨주셔서 감사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JTBC에서 토요일 6시 10분에 방송하는 ‘팀셰프’에 출연 중이다”라면서 “평소에 요리에 관심이 많았지만, 요리를 할 수 있는 기회가 없었다. 이번에 할 수 있어서 좋은 기회가 됐다. 멤버들에게도 해줬는데 맛있게 먹었는지 잘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송유빈은 이태빈이 만들어준 볶음면이 맛있었다고 칭찬해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쉬 배드(SHE BAD)’는 임팩트 있는 드럼 라인과 베이스 라인이 매력적인 EDM 기반의 팝 곡이다. 매력적인 사람에게 표현하는 말로, 누구보다 매력적인 그 사람을 내 사람으로 만들고 싶다는 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마이틴은 10일 오후 6시 새 앨범 ‘퍼즐’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뮤직웍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