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희와김루트 신현희 “영혼을 믹스로 갈아 넣어 만든 앨범”
신현희와김루트 신현희 “영혼을 믹스로 갈아 넣어 만든 앨범”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7.11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인 - 신현희와김루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신현희와김루트의 신현희가 컴백 소감을 전했다.

11일 서울 마포구 홍대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어쿠스틱 듀오 신현희와김루트의 두 번째 미니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The Color of SEENROO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신현희는 “쇼케이스를 처음 느껴보고, 이렇게 카메라 많은 것도 첫 경험이다. 이렇게 성장해서 이런 자리에서 설 수 있게 돼서 감사하다. 엄마, 아빠가 좋아하실 것 같다”라고 밝혔다.

또한 신현희는 “2년 만에 앨범으로 찾아뵙게 됐다. 기다려주신 팬분들께 너무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 2년 만에 내는 앨범이라 성장하고, 공부하려고 노력했다. 이번 앨범에 손을 대지 않은 곳이 없을 정도로 신경 썼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모든 영혼을 갈아서, 믹스로 다 갈아서 넣었다고 할 수 있는 정도다.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타이틀곡 ‘파라다이스(PARADISE)’는 반복되는 일상에 지친 사람들에게 어디든 파라다이스가 될 수 있다는 밝은 에너지를 주는 곡이다.

한편 신현희와김루트는 11일 오후 6시 새 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문화인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