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화사 "곱창 먹방 코스프레 감사... 요즘은 김부각 좋아"
RBW - 마마무 - 화사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걸그룹 마마무의 화사가 곱창 먹방에 대해 이야기했다.

걸그룹 마마무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레드 문(Red Moo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16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렸다. 

'레드 문'은 마마무의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의 한 부분이다.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는 마마무의 옐로, 레드, 블루, 화이트 등 멤버별 시그니처 컬러를 사계절에 비유해 네 가지 컬러를 상징하는 앨범을 선보이는 프로젝트다.

화사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곱창 먹방을 선보여 곱창 열풍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오늘(16일) 의정부 고등학교의 졸업사진에 화사의 모습을 따라 한 사진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이에 화사는 "대기실에서 이야기는 들었지만, 사진은 못 봤다. 안 봐도 알 거 같다. 곱창 먹방을 머리 잡고 먹는 장면 같다"며, "기분 좋다. 누군가를 코스프레하는 게 특징이 있어야 따라 할 수 있다. 저를 따라 해주시는 거 자체가 즐겁다"고 말했다.

이어 화사는 최근 빠지게 된 음식에 대해 "김부각이다. 김부각은 다른 반찬이 필요 없다. 어머니께서 뭐를 보내주신다고 해도 '괜찮다'고 했는데, 김부각은 보내달라고 한다. 맛있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너나 해'는 뜨거운 여름이 생각나는 라틴 기타 리프가 인상적인 레게톤 장르의 곡이다.

한편 걸그룹 마마무는 오늘(16일) 오후 6시 일곱 번째 미니앨범 '레드 문'을 각종 음원 사이트에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RB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