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현아-문별-미나 '여름에도 복고는 쭉쭉쭉!' 메가트렌드 레트로룩 3
[기획] 현아-문별-미나 '여름에도 복고는 쭉쭉쭉!' 메가트렌드 레트로룩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7.17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메가트렌드인 '레트로 스타일'이 여름과 만났다. 

2018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집중받던 레트로 스타일이 하반기까지 지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여름철 가벼워진 패션 아이템에 비비드 컬러, 오버 사이즈, 볼드 액세서리 등 레트로 감성을 더한 패션 아이템이 주목받고 있다.  

이에 레트로 트렌드와 여름 패션을 완벽하게 매치한 스타들을 알아봤다. 유닛 그룹 트리플 H로 컴백을 예고한 현아부터 마마무 문별, 구구단 미나의 스타일리시한 센스를 지금 공개한다. 

# '매혹적인 포즈', 현아

현아는 스웨그가 느껴지는 스트리트룩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현아는 여름 시즌을 겨냥한 듯 라이트 톤의 크롭 슬리브리스와 데님팬츠를 매치했다. 특히 오버핏의 데님팬츠는 레트로 트렌드를 선보이기 충분했다. 여기에 플라워 자수가 인상적인 어글리 슈즈를 신어 스포티하면서도 건강미 가득한 패션을 완성했다.

# '문스타가 떴다!', 문별

신곡 '너나 해'로 파격적인 여름을 맞이한 문별은 레트로 무드가 가득한 스타일을 자랑했다. 문별이 선택한 포인트는 비비드한 컬러 패턴이 가득한 의상과 볼드 이어링이다. 밝고 시원한 컬러도 좋지만, 큼직하고 강렬한 컬러가 들어간 아이템도 경쾌한 여름 스타일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다.

# '상큼 비주얼 200%', 미나

유닛 그룹 세미나로 돌아온 미나는 상큼 발랄한 매력을 과감하게 드러냈다. 오렌지 컬러 헤어로 변신한 미나는 핑크, 옐로 등의 컬러가 더해져 걸리시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아이템을 선택했다. 이와 함께 키치한 레퍼드 구두, 후프 이어링, 선글라스를 매치해 아이돌다운 통통 튀는 스타일을 연출했다.

 

사진=현아 SNS, RBW, 젤리피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