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배윤정 “제작진에 지시 받은 것 없다… 소신껏 하는 중”
‘프로듀스48’ 배윤정 “제작진에 지시 받은 것 없다… 소신껏 하는 중”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7.18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윤정 안무가가 ‘프로듀스48’ 관련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7일 배윤정은 자신의 SNS에 “’프듀’ 관련 질문이 쪽지로 너무 와서 말씀 드린다. 저 Mnet에 지시 받은 거 없다. 지시한다고 하는 저도 아니다. 제 소신껏 방송 열심히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생각하고 싶은 대로 말하고 결정지어 이상한 소문 도는데 신경 쓰고 싶지 않다. 아이들, 트레이너, 제작진 열심히 하고 있다. 그러니 이상한 상상들 그만”이라고 덧붙였다.

댄스팀 야마앤핫칙스 대표이자 안무가인 배윤정은 현재 Mnet ‘프로듀스48’에 출연해 트레이너로 활약하고 있다. 그가 방송을 통해 내뱉은 연습생들을 향한 조언 혹은 칭찬 등은 각종 SNS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배윤정 SNS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