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의 뮤지션] 형지 ② BEST 영상, 린부터 박원까지
[거리의 뮤지션] 형지 ② BEST 영상, 린부터 박원까지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7.19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음악이 좋아서, 무대를 보여주기 위해, 혹은 생계를 위해 길거리에 나선 버스커들이 날로 많아지고 있다.

제니스뉴스는 이러한 버스커들을 ‘거리의 음악인’ 코너를 통해 소개하고자 한다. 이들이 거리에 나선 이유, 어떤 음악을 하고 있는지, 앞으로의 방향성 등을 함께 공유한다. 이번 편은 노래하는 형지다.

형지가 제니스뉴스 구독자에게 꼭 들려주고 싶은 노래를 공개한다.

♬ 린 ‘통화연결음’

“유튜브를 시작할 때 올렸던 영상이었어요. 마음에 안 들어서 한 달 정도를 계속 찍고, 지우고 했던 것 같아요. 덕분인지 가장 많이 기억해주시는 영상이라서 저도 애착이 많이 가요”

♬ 박원 ‘all of my life’

“첫 버스킹을 하러 부산으로 갔을 때 영상이에요. 가사가 너무 좋아서 잘 표현하려고 했었는데요.많이 좋아해 주시더라고요”

♬ Sara bareilles ‘gravity’

“제가 고등학생 때부터 정말 많이 듣고 불렀던 노래예요. sara bareilles라는 아티스트를 굉장히 좋아하거든요. 아프리카 티비 방송에서 부를 수 있는 계기가 돼서 불렀던 영상이에요”

 

사진=형지 SNS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