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방 여신' 화사, '써브웨이' 모델 발탁... 이번엔 샌드위치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마마무의 화사가 써브웨이와 만났다.

샌드위치 브랜드 써브웨이가 26일 “마마무 화사와 비트박서 빅맨을 신제품 ‘로티세리 치킨 시리즈’의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박수정 써브웨이 마케팅 본부장은 “음악성과 뚜렷한 개성, 트렌디한 감각으로 2030세대의 지지를 받고 있는 화사와 빅맨이 ‘써브웨이가 가진 트렌디한 이미지와 잘 부합한다’고 판단해 광고모델로 발탁했다”며, “두 모델과 함께 맛과 흥이 가득한 써브웨이를 소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화사는 그룹 마마무의 멤버로 최근 MBC 예능 ‘나 혼자 한다’에 출연해 곱창, 간장 게장, 김부각 등을 맛있게 먹으며 ‘먹방 여신’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이로 인해 화사는 지난달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1위에 오르는 등 화제를 모았다.

‘비트박스 천재소년’으로 불리는 빅맨은 가사와 멜로디를 직접 만드는 비트박서로, 기존 비트박스의 패턴과 테크닉에서 벗어나 베이스와 육성을 섞은 독창적인 스타일로 유명하다. 특히 빅맨은 미국 유명 토크쇼 NBC ‘엘렌 드제너리스 쇼’에 출연해 주목받았다.

한편 화사와 빅맨은 오는 8월 출시하는 써브웨이의 신메뉴 ‘핸드메이드 로티세리 치킨 시리즈’의 TV CF를 시작으로 모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사진=써브웨이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